반말 입니다

점점더 무서워져
모두가 나때문에 죽는것 같아
얼마전에 소중한 사람을 병으로 잃었으면서 웃고 다니는 내가 괴물 같아
진짜 내가 저주 받아서 모두를 힘들게 하는거라면 어떤 반응을 해야할까요?
혼자가 되고 싶지 않다고 하면 제가 너무 이기적인걸까요?
모두를 불행하게 만들고 살고 싶다면 욕심인걸까요?
엄마마저 저 그자체를 부정하는고 엄마가 바라는 저로만 믿는데 전 어째야 할까요
목이 너무나 졸려요
너무나 무서워요

1
이번 화 신고 2021-10-02 20:08 | 조회 : 204 목록
작가의 말
행복한 고양이

이기적인 아이라서 미안해 ㅎ..

후원할캐시
12시간 내 캐시 : 5,135
이미지 첨부

비밀메시지 : 작가님만 메시지를 볼 수 있습니다.

익명후원 : 독자와 작가에게 아이디를 노출 하지 않습니다.

※후원수수료는 현재 0% 입니다.